식품의약품안전처, 김치, 장류 등 ‘중소기업 나트륨 저감화 기술지원 사업 설명회’ 개최

김치박물관입력 2019-04-16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건강위해가능영양성분 저감화의 일환으로 추진 중인 ‘중소기업 나트륨 저감 기술지원 사업*설명회’를 오는 16일부터 18일까지 3개 지역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 나트륨 저감화에 대한 의지는 있으나, 자체 기술력의 한계를 가진 업체들을 대상으로 전문가가 현장을 방문해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하고, 제품 개발에 필요한 분석을 지원해 주는 사업

이번 설명회는 16일 중부(청주)를 시작으로 17일 경상(대구), 18일 전라(광주) 지역 순으로 개최하며 나트륨 저감화 필요성, 컨설팅 진행방법 및 절차, 저감 제품화 우수 사례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지난 2015년부터 210여개 업체에 대해 나트륨 저감 기술을 지원하였으며 현재까지 31개 저감 제품(2018년 저감률 17~48%)이 개발되었다.

또한, ‘18년에 사업을 통해 개발된 저염 배추김치는 평균 나트륨 함량이 750mg/100g에서 399mg/100g으로 46.8% 낮춘 저감화 제품이 개발되었다.

기술지원은 업체별 1:1로 연계한 담당 전문가가 직접 제조현장을 방문하여 공정 개선, 원료 배합비 조정, 대체소재 활용 등 업체별 상황에 따라 맞춤형으로 이루어지고 있으며, 시제품 생산 시 미생물검사, 성분분석, 관능평가 등 품질 분석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시판되는 저감 제품은 ‘중소기업 나트륨 저감화 기술지원 사업 참여 제품’이라 표기할 수 있으며 매년 푸드위크, 식품대전 등 비즈니스 박람회에서 홍보와 판촉 활동도 지원하고 있다.

식약처는 올해 80여개 업체에 대해 나트륨 저감화 컨설팅을 진행할 예정이며 그동안 김치, 장류 등 소금을 원료로 사용하는 전통식품업체를 대상으로 진행하던 사업을 소스류, 어묵류 제조업체까지 확대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참여 방법은 식품안전나라, 세계김치연구소, 기업마당 홈페이지에서 첨부된 신청서 양식을 다운받아 4월 30일까지 우편(광주광역시 남구 김치로 86, 세계김치연구소 연구개발본부), 이메일(leech09@wikim.re.kr), 팩스(062-610-1810) 등을 통해 접수가 가능하다.

– 참고로, 신청업체 중 선정된 업체는 5월 3일까지 개별 통지되며, 현장 컨설팅은 5월에 즉시 진행될 예정이다.

[중소기업 나트륨 저감화 기술지원 사업 요약]

□ 개 요

○ 기술 부족 등으로 나트륨 저감을 적용하기 곤란한 중소기업을 방문하여 현장컨설팅으로 저감화 제품 개발 지원을 통한 생산 활성화

□ 사업 내용

○ 김치·장류에서 식자재용 소스 및 양념류로 저감 기술 컨설팅 대상 식품군 확대 추진 계획

○ 권역별 생산 현장 컨설팅을 통한 나트륨 함량 저감 제품화 지원

– 양념 배합비 조절 및 제조 공정 개선 등을 통한 저감화 신제품 개발

○ 중소기업 현장 컨설팅 후 나트륨 저감 시제품 품질 분석 지원

– 기존 개발된 저감 제품의 상품화를 위한 품질 관리 지원

* 미생물, 영양성분, 관능 등 심층 분석을 통해 제품 수정 및 보완

– 신규 참여 업체 중 저감화 가능 제품에 대한 분석 지원

* 미생물 측정, 나트륨 함량 등 제품화 가능성 기초 분석

○ 저감 제품 개발 기술 조사 및 컨설팅 진행에 따른 저감화 정보자료집, 저감 매뉴얼, 컨설팅 우수 사례집 개발

수요조사 ⇨ 업체선정 ⇨ 현장기술 지원 ⇨ 제품화 분석지원

□ 향후 계획

○ 중소기업 나트륨 저감화 기술지원 업체 선정 후 일정 공지(5.3)

○ 중소기업체 현장 맞춤형 컨설팅 사전 검증 및 제조 공정 개선에 따른 나트륨 줄인 제품 생산 기반 조성(5~11월)

○ 중소기업 나트륨 저감 제품화 분석 기술 지원 사업(5~11월)